통신비만 잘내도 신용등급 올라요

금융거래 이력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중·고금리 대출로 내몰리는 사회초년생, 소상공인, 중소기업의 금융권 문턱이 낮아질 전망이다. 휴대폰 요금 납부 내역, 자영업자의 카드 매출, 중소기업의 성장 가능성 등 비금융정보를 활용한 신용평가 서비스가 연내 선보일 예정이기 때문이다. 새로운 신용평가를 통한 대출 서비스는 금융위원회의 ‘금융규제 샌드박스’를 통해 실현될 예정이다. 규제 샌드박스 과제로 선정된 핀테크 스타트업 핀크(Finnq)의 ‘통신료 납부정보 활용 신용평가 …

통신비만 잘내도 신용등급 올라요 더 보기 »